김현회의 기성용 파벌 이야기 관련 말바꾸기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22.98.207.552017-09-08 19:43:15

2013.06.06

이동국)

일부 네티즌들의 비난에 대해서는 의연하게 “이제 신경 쓸 나이가 아니다”고 답했다. 인터넷에서 떠도는 대표팀 불화설에 대해서도 “전혀 사실과 다르다. 파벌은 존재하지 않는다”며 부정했다.

'의연' 이동국 “악플 신경 안써, 불화설은 거짓”http://sportalkorea.mt.co.kr/news/view.php?gisa_uniq=2013060613371081§ion_code=10&key=&field













2013-07-17 16:57

김현회)

“사건에 대해서는 일찍부터 알고 있었다”는 김현회 기자는 “대표팀 경기일정과 기성용 결혼식 등 민감한 시기를 고려하지 않을 수 없었다”며 뒤늦게 사실을 공개한 이유를 밝혔다.

김현회 기자는 또 “한국 축구계의 퍼져 있는 파벌문제와 흔들리는 위계질서를 공론화해 개선됐으면 하는 바람에 공개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http://www.dailian.co.kr/news/view/358479









2014.01.10 17:39


http://ilyo.co.kr/?ac=article_view&entry_id=69534“

김남일)

설렘? 긴장? 과는 거리가 멀었어. 좀 ‘뻘쭘’했지. 낯설어서. 이건 좀 엉뚱한 얘기일 듯한데, 솔직히 궁금했어. 소문에는 대표팀에 파벌이 있다는 거야. 진짜 그럴까? 싶었거든. 그런데 막상 접해 보니까 아무렇지도 않았어. 우리 때도 마음 맞는 애들끼리 몰려다녔잖아. ‘교회 과’가 있듯이 말이야. 그때도 괜찮았는데 지금이라고 무슨 문제가 있겠어.









2014년 3월 13일 8:46 오전

김현회)


얼마 전 한 지상파 방송사의 PD가 연락을 해온 적이 있습니다. “이번 동계올림픽 안현수 선수 일과 관련해 스포츠계 파벌에 대해 프로그램을 만들고 있는데 기성용 선수 SNS 칼럼으로 축구대표팀 파벌을 공개한 당신을 인터뷰하고 싶다”는 내용이었습니다. 하지만 저는 “내가 파벌을 주장한 적은 없다. 나는 단지 선수 개인의 인성 문제를 지적한 것이었다”면서 정중히 이를 거절했습니다. 이번 기회를 통해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저는 박주영 선수의 실력을 문제 삼은 적도 없고 기성용 선수가 파벌을 조장했다고 주장한 적도 없습니다. 선수 개인의 문제를 지적했다고 이해해 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들이 그라운드에서 좋은 실력을 선보이는 건 이것과는 별개의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당연히 그라운드에 선 그들을 저도 응원합니다.

http://www.sports-g.com/2014/03/13/%EA%B9%80%ED%98%84%ED%9A%8C%E3%85%A3-%EB%B0%95%EC%A3%BC%EC%98%81%EA%B3%BC-%EA%B8%B0%EC%84%B1%EC%9A%A9-%ED%99%9C%EC%95%BD%EC%97%90-%EB%8C%80%ED%95%9C-%EA%B9%80%ED%98%84%ED%9A%8C%EC%9D%98-%EC%9E%85




기성용이 최강희를 비난한 비공개sns가 김현회에 의해 폭로되자 특정 네트즌들이 '이청용과 파벌만든 기성용과 싸웠데' 라면서 선동을 한 겁니다.

그러나 진실은 당시에 국가대표이자 전북에서 뛰었던 김남일, 이동국 선수가 기성용이 파벌만들지 않았다고 증언했고 김현회조차 방송에서는 기성용 이야기를 하면서 파벌을 언급했지만 김남일의 인터뷰가 나오자 그 뒤에는 "내가 기성용이 파벌조장했다고 한적 없다" 라면서 말을 바꿨습니다.

도대체 기성용이 파벌을 만들었다는 근거가 무엇입니까?



"해외파무시하지마라? 우리 건들지 마라? 묵직해라?"


그것은 "셀틱 빼면 스코틀랜드리그는 내셔널리그지." 라면서 기성용을 언론을 통해 최강희가 자극했고 그 기사를 가지고 기성용이 비공개 지인sns에 "해외파(셀틱, 스코틀랜드리그)무시하지마라" 라고 쓴 것입니다. 이것을 김현회가 폭로했고 사람들은 이것이 기성용의 파벌 증거이며 기성용이 k리그를 무시한다고 생각하는데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물론 이청용, 기성용의 인터뷰를 보면 최강희를 무전술이라고 비판하고 손흥민, 이청용, 구자철, 기성용이 경기전날 부분전술이 없어서 모여서 토론했다는 것과 당시에 이 선수들이 생각할 때 실력이 k리거보다 뛰어난 데 안전한 선발로 뛰지 못한 것에 불만은 있었을 수 있는데 이들이 k리거를 차별한 근거는 그 어디에도 없습니다.



기성용이 k리그를 무시하고 국내파를 차별하는 파벌을 만들었으면 이동국, 김주영, 박종우, 김신욱. 이근호 등 k리거와 왜 친하겠습니까? 옛날부터 지금까지 친한데.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옛날부터 이동국이랑 sns로 엄청나게 장난치고 놀았던게 기성용입니다.


무엇보다 사람들이 기성용이 파벌을 만들었다고 폭로한 기자로 알고 계시는 김현회조차 시간순으로 보면 김남일의 "기성용이 파벌 안만들었다"는 취지의 인터뷰 이후 "내가 기성용이 파벌조장한 적 없다" 라면서 말을 뻈습니다.

그리고 다시 말하지만 당시에 국가대표였고 전북의 선수였던 김남일, 이동국이 기성용 파벌 없다는데 도대체 왜? 어떤근거? 로 아직까지도 파벌설을 나무위키에 상주하는 사람들은 고치지 않는 건가요?


이 당시에 많은 네티즌들이 기성용이 파벌만들었다고 선동하고 이지매를 했는데 진실은 기성용은 파벌을 만들지 않았고 최강희가 기성용을 내셔널리그 발언으로 자극했고 기성용은 지인들과의 비공개sns에서 최강희를 비난했고 김현회가 감독을 비난했던 기성용의 비공개sns를 폭로한 것 그 이상 그 이하도 아닙니다.
sns가 언제든 공개 될 수 있다는 의미에서 기성용이 국가대표로서 감독욕을 한 것은 잘못한 것이지만 기성용이 파벌을 만들었다는 것은 명백한 선동이고 거짓입니다.



김현회조차 근거를 가지고 있지만, 이동국과 김남일이 부인했지만
기성용이 파벌 만들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꼭 근거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2 222.98.207.552017-09-08 19:44:23

본문에서 오타가 있어서 마지막 문단만 수정합니다

김현회조차 근거를 가지고 '있지만', 이동국과 김남일이 부인했지만
기성용이 파벌 만들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꼭 근거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
김현회조차 근거를 가지고 있지 '않지만', 이동국과 김남일이 부인했지만
기성용이 파벌 만들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꼭 근거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